Search Results for 'Diary'

25 POSTS

  1. 2009.05.18 일요일 밤은 언제나 싫어요 (1)
  2. 2009.05.17 주말은 닥치고 놀아주는 거임.
  3. 2009.05.16 후우 즐거운주말!
  4. 2009.05.15 패턴의 연속 (1)
  5. 2009.05.14 작심삼일이 될련지... (1)

일요일 밤은 언제나 싫어요

Posted 2009.05.18 03:11

정말 내일의 출근.. 언제나 직장인이라면 일요일밤은 정말 싫은 날이네효.
어제 전혀 한 숨도 못자고 놀았는지라. 오늘 무려 12시간 이상을 자버려서 늦게 일어나고
일요일의 반을 날려먹고 시작하니 참 ..

머 하지만 난 잠을 헙뻐 사랑하는 사람이니 전혀 아쉬운거 없네효. 일요일은 항상 똑같은 패턴이네요. 밖으로 놀러가는 경우가 없으면 일어나서 청소하고, 빨래하고 ,운동 다녀오고 ,밥 먹고 놀다가, 와우나 게임 아니면 사진 정리 같은 컴퓨터 놀이 하고 티비 춈 보다가 취침..

오늘도 이러한 비슷한 패턴으로 흘러갔네요. 일요일은 역시 그냥 쉬어야 제 맛이겠죠?.
그냥 쉬면서 새로운 일주일을 위해 초자력 충전!!!!!!! 
아 오늘 어제 모인 친구들 사진 정리도 했어야 하는데.. 참 귀찮네요 ㅋㅋ
내일 일찍 퇴근해서 사진 정리부터 ㄱㄱㄱ  ;  간만에 포토샵 신공을 쓸려고 하였으나, 요즘 사진에 대한 생각이 바뀌어서 진부한 방식으로 최대한 손 안 대는 방향으로 진정한 후보정을 해야겠네요.

아 그리고 내일은 정말 지각 하지 말아야 하나 벌써 3시 10분이라 걱정이 ㅠㅠ
일찍자고 일찍일어나는 착한 어른이가 됩시다!
  1. 며리

    | 2009.05.18 11:53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아나 오늘은 11시 40분.. 출근....
    진짜 정말 내 자신에 실망이다..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훗 어제 새벽 2시쯤에 집에 도착하고 약 4:30분 까지 와우를 하였다...
그러나 나에센 8시짜리 약속이 있었으니.. 잘 수가 없었다..

난 자면 절대로 못 일어날 놈이므로 ;;  커뮤니티 상으로 아는 지인들과 함께 영화를 보기로 했었는데, 머 물론 약속 시간에 도착해서 만나고 인사하고, 영화보고, 차 마시고, 당구 치고, 노래방 가고, 술 마시니 9시 무려 13시간동을 놀았군화 ㅋㅋ

간만에 즐거운 분들과 함께 노니 주말이 즐겁더라. 머 날씨가 비가 와서 노는데 제약이 있다는게 춈 짜증나긴 했지만 그럭저럭 괜찮은 하루였다. ㅎㅎ

사진도 찍었는데 다들 초상권 걱정을 하는지라 ㅎㅎ 적절한 편집을 해서 하나 게시판에 올려야겠다.
사진 찍는건 재미 있는데 역시 재 게시는 힘들다 ㅋㅋㅋ

덕분에 낙스 레이드도 못가고 ㅋㅋ 울드아르 10인만 간신히 돌았다 ㅎㅎ
머 템도 운 좋게 하나 줏어먹고 여러가지로 좋은 하루인 듯 ㅋㅋ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후우 즐거운주말!

Posted 2009.05.16 04:23

아아 금요일의 시작은 언제나 즐겁네요. 주말이잔아요

머 물론 업무를 100% 완료를 못해서 찝찝한 면이 없잔아 있지만..
퇴근 후에 친구들과 술도 한 잔 하고 - 역시 비오는 날에는 동동주에 파전!!! - 노래방도 가고
집에 가는 길에 친구랑 커피도 먹고 - 음주 후 커피는 대략난감 후후 - 머 요즘에 개인적으로 고민거리도 많고 생각할 거리도 많아서 친구들한테 푸념만 늘어났지만. 머 다행인게 애들이 잘 받아주네요. 

 대학교 때 저를 생각하니 참 예전엔 완전 케 진상이었는데 - 술 먹으면 개 되는 그런 사람..- 참 저의 이런 주절거림과 투정을 받아주는 친구들이 있어서 참으로 즐거운 날이었습니다. 그러나 술 먹고 살 찌니 케 걱정...  3 정거장 전에 내려서 약 50분 정도 걸었네요... 비도 보슬보슬 오고 적당히 피곤하는게 좋았는데..

 집에 도착해서 컴퓨터를 켜고 와우를 접속했드랬죠 후후.. 그냥 잘려고 했는데 살타 3비룡 근딜 극딜팟 있길래 어서 손하고 들어갔더니... 젠장 이게 거의 2시간동안 헤딩했네요. 물론 성공도 하고 업적도 달앗죠.. 와핫핫핫 저도 이제 일몰의 정복자임 ^^

 그러나 시간은 새벽 4시 ;; 머 그래도 적절하게 잘 마무리 한거 같네요.. 
와우 관련 한 내용은 따로 포스팅해보겠습니다. 역시 주말은 즐겁네효!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패턴의 연속

Posted 2009.05.15 01:18
언젠가 부터 삶이 패턴의 연속이다.

1. 기상
2. 지각출근
3. 일
4. 야근
5. 운동
6. 와우
7. 취침(불면증)

하아 ;; 참 거시기한 삶일세... 원래는 패턴의 반복에 대해서 전혀 지루함이나 그리움 같은게 없었는데 이러한 패턴이 한 번 크게 무너지니 반복되는 패턴이 항상 지루하고 패턴의 부서짐이 그리워졌다.

머 예를 들면 금요일에 술 한 잔이라 던가, 수요일에 칼퇴 하고 맛있는거 먹으러가기, 토요일에 지인과 영화 한 편...
이런 생활의 패턴의 뒤틀림이 언젠가 부터 기다려지고 원하는 거 같다.
다람쥐 쳇바퀴 도는 인생에서 이러한 발생되는 이벤트가 얼마나 삶에 한 줄기 윤활유가 되는지 모르겠다.

난 항상 패턴에서의 일탈을 꿈꾼다. 얼마나 즐겁거도 유쾌한 일인가?

하지만 역으로 생각해보면 항상 일탈만이 존재하는 삶이라면 오히려 패턴이 그리워지겠지? 그것이 정녕 이성이는 사람이 가지는 특이한 점이 아닐까 싶다. 물론 모든 인간이 다 그러지 않겠지만 최소한 나 "며리"라는 사람은 그런거 같다. - 무한 패턴 반복과 무한의 카오스 적인 삶 중에서 하나를 선택하자면 난 무한의 카오스가 좋다! -

내일은 금요일. 드디어 패턴에 뒤틀림을 주는 날이다. 왠지 주말이 오니 한 편으로 기대감이 몰려온다. 나의 인생을 더 이상 허비할 수 없기에 내일의 뒤틀림에 나는 또 즐거움을 느끼고 또한 즐길것이다.  Enjoy Life 얼마나 좋은가 핫핫!
  1. 며리

    | 2009.05.15 10:40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오늘은 10시 30분 출근.. 무려 고마운 2분께서 잠을 깨워주셨는데..
    월요일엔 9시 30분 이전에 출근해보자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작심삼일이 될련지...

Posted 2009.05.14 02:29

머 어제부터 시작된 이 다이어리 질 하루를 되돌아보고 자아성찰적 의미로 쓸려고 하였으나..
그런것 보단 현재 내 상황이 상황이니 만큼 웹 공간에서의 푸념적 성향이 짙을거 같다ㅋ

다이어리 포스트 오늘로써 2일째이니 며칠이나 더 열심히 쓸려는고 후후..

오늘 하루 - 시간상으론 14일 이나 13일 얘기하는 것이다 - 도 정말.. 지각... 출근시간이 9시인데 11시에 출근을 하니 나도 참 아름다운 녀석이다 ...  젠장!   잠과 불량근태는 내가 중학교시절부터 끊이지 않은 나쁜버릇이다 정말로 고치고 싶은데.. 결정적으로 불면증 크리 때문에 아침에 제때 일어나질 못하니 ㅠㅠ

 출근하자마자 팀장님께도 죄송하고..  그래서 점심 때 같이 테이크아웃커피를 사서 먹었다. 머 물론 계산은 지각쟁이인 내가 후후후.

 아 현재 티켓링크에 파견나와서 일하는 중이다. 머 개인적으로 파견나가서 여러사람들 만나는 것도 좋아하고 본사에서 잡일에 얽매이지도 않으니 좋아하는 편이긴 한데..  머랄까 어쩔 땐 그런것들이 조금 외롭기도 하다...  티켓링크도 자유분방한 분위기여서좋긴한데 Cinus쪽은 약간 딱딱하다고 해야하나  그 쪽 분들은 왠지 접근하기가 힘들다. 그런데 분위기 좋은 티켓링크는 적자고 분위기가 딱딱한 Cinus 쪽은 오히려 이익이 나니 참 재미있다고 보여진다 ㅎㅎ

 머 원래 그런 티켓링크나, 인터파크는 수익을 내기 힘든 구조이니 그러려니 한다.

 오늘은 운동 쉬는 날이여서 10시까지 야근하고 운동 못한게 아쉬워서..  녹번 역에서 우리집까지 걸어왔다 걸어온 총 시간이 빠른걸음으로 약 30분 정도 소요되니 어느 정도 운동욕구가 해소되는 듯 하다.. 참고로 우리집은 연신내이니 지하철로 2정거장 되겠다 ㅎㅎ

 와우 길드 모임이 오늘이었는데 현으로 하는 형님이 낙스를 가자고 해서 10인 돌고 오니 벌써 새벽 2시.. 그냥 잘려고 하다가 아차 싶어서 블러그에 이렇게 포스트 하나 남기고 잔다.
이렇게 오늘 하루도 지나가네 ㅎㅎ

- 오늘의 결론 -
내일은 젭알 일찍 일어나서 지각하지 말자.
  1. 며리

    | 2009.05.14 12:52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아나 오늘은 11시 45분 출근... 하아
    점점 늦어지는 구나..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2 : 3 : 4 : 5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