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ults for '하가렌'

1 POSTS

  1. 2009.10.25 강철의 연금술사 FA - 중간정산 (2)

아 아주 간만에 블러그에 포스팅하는거 같다 훗 -_ -;

근 3개월 넘게 정전이었는데 -_ -;  머 아직도 일이 바쁘긴 하지만
일이 바쁘다는 핑계로 블러그를 버린게 너무 무책임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 머 아무리 바빠도 할 수 있는 거잔아 ㅋ-


 한 때는 애니를 보지 않고서는 잠을 못 자는 날도 많았는데 언젠가 부터 접기 시작했었다.
하지만 나의 잠재적 애니 본능을 깨워주는 작품이 있었으니 그거슨 바로 하.가.렌~~~~~~~

강.철.의.연.금.술.사 리메이크(이하 하가렌) 와하하하하하핳하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21, 4846 (KOR) | 2009:10:25 21:07:19
<불타오르는 배경의 알과 애드>


 역시 1기 오프닝인 만큼 잘 어울리는 장면이라고 생각한다.
물론 하가렌을 본 분들은 잘 알겠지만 저 불 자기집을 불태운 거다 -_ - 가출하면서 집도 불태우다니 무서운 애드워드(호엔하임?) 형제들 ㅋㅋ

 기본적인 세계관은 연금술(마법과 비슷하다)과 과학의 조합적인 퐌타지적 분위기에 동생의 잃어버린 몸을 되찾기 위해 떠나는 여행(현자의 돌 이겠지 ㅋ) 으로 간단히 말할 수 있겠다 - 자세히 들어가면 한도끗도없으니 직접 보고 느끼시길 ㅋㅋ -

 연금술의 기본은 등가교환 ㅋ

 내가 이 작품을 좋아하는 이유는 적당히 무거운 주제를 잘 표현하고 흡입력있는 스토리 전개와 항상어렵지만 열심히 자신의 운명(?)을 헤쳐나가는 애드워드형제의 힘과 주변의 특색있는 케릭터들 - 물론 악역까지도 멋지다 오홋 - 가끔씩 나오는 개그코드들 전형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전개이다. 거기에가다 개인적으로 대작류나 유명한 작품을 좋아하는지라 ㅋㅋ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21, 4846 (KOR) | 2009:10:25 21:10:59
<하가렌 18번 개그코드 ㅋㅋㅋ>

자세한 설명은 생각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직접 느끼는게 더 좋음 ㅋㅋㅋ 

이런게 참 재미있단 말이지 ㅋㅋ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21, 4846 (KOR) | 2009:10:25 21:08:22
<1기 오프닝 Again : YUI>

애니를 보면서 느끼는 건데 말이지 부차적인 영역도 재미있다는 것이다.
역시 하가렌 1기 오프닝은 명 to the 곡 -_ - 유이라는 이 분 참 노래 잘하는 듯
빠른 랩과 적절한 보컬의 조화의 아주 좋은 노래이다.

현재 3기 오프닝은 완전 조트망이고 2기는 그럭저럭이라고 생각한다..
1기 오프닝은 정말 최고라고 생각한다 ㅋㅋ 최근 블리치 오프닝하고 비슷한느낌

<하가렌 1기 오프닝... 귀에 촥촥 감긴다 항가항가 >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21, 4846 (KOR) | 2009:10:25 20:51:06
<신께 기도 하는 모습이잔아. - 싱 왈>

진리의 문을 지난 연금술사는 연성진 없이도 연금술 사용이 가능하다. 머 이건 중요한 건 아니고
나름 본 작품에서는 고급스킬임 ㅇㅇ 왜 싱이 저 모습을 보고 저런 코멘트를 한 것일까? ㅋㅋ
내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복ㅋ선ㅋ 이런거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Gretech Corporation | GomPlayer 2, 1, 21, 4846 (KOR) | 2009:10:25 20:52:45
<반드시 데리러 올테니까. 기다려>

26화 마지막 장면이다..
이 장면과 함께 엔딩곡이 흐르는데... 눈물 나올 뻔 ㅠㅠ
과연 애드는 알의 몸을 찾을 수 있을것인가?
왜 알의 몸은 진리 와 현실세계의 경계선에 있는것인가 ㅋㅋㅋ
이러한 생각꺼리가 다음화를 또 기대하게 한다..

하가렌이 원작자체가 꽤 나온지라 (완결은 되었을러나...) 어떻게 이번 FA버젼이 결말이 날지는 모르겠지만 다른 장수 작품처럼 계속 나와줬음 하는 바램이 있다.

그리고 이 작품 요새 내가 미쳐서 그런건지 모르겠지만 자꾸 눈물 짜는데 머 있다 ㅋㅋ
뭉클하면서 울컥하는 그런 맛이 있는 좌절의 끝에서고 절망의 끝이보이지만 이 형제들에게선 언제나 희망을 향한 나아감만 보일 뿐이다...

훗 -_ - 나도 전진해야겟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