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들여진다는 것

Posted 2011.09.26 12:53

내게 넌 아직도 수많은 다른 소년들과 다를 바 없는 한 소년에 지나지 않아.
그래서 난 널 필요로 하지 않고, 너도 날 필요로 하지 않지.
난 너에게 수많은 다른 여우와 똑같은 한 마리 여우에 지나지 않아.
하지만 네가 나를 길들인다면,
난 너에게 이 세상에 오직 하나 밖에 없는 존재가 될거야..

나의 꽃은 지나가는 행인에겐 너희들과 똑같이 생긴 것으로 보이겠지.
하지만 그 꽃 한 송이가 내게는 너희들 모두보다도 더 소중해.
내가 그에게 물을 주었기 때문이지.
내가 바람막이로 보호해 준 것은 그 꽃이기 때문이지.
내가 벌레를 잡아 준 것도 그 꽃이기 때문이지.
불평을 하거나 자랑을 늘어놓거나, 
때로는 말없이 침묵을 지키는 것까지 들어주었으니까.
결국 내 꽃이니까 말이야.

길들여진다는 것
너는 나에게 이 세상에 단 하나뿐인 존재가 되는 거고,
나도 너에게 세상에 하나뿐인 유일한 존재가 되는 거야.. 
누군가에게 길들여진다는 것은
눈물을 흘릴 일이 생긴다는 것인지도 모른다.

길들여진다는 것 - 어린왕자 

그래도 눈물 흘릴 일이 생길거 걱정한다고
서로에게 유일한 존재를 포기한다는 것 자체가 더 슬픈 일이 아닐까?
그래도 서로에게 길들고 길들여지는 게 좋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주말의 일상

Posted 2011.09.26 00:20



아직도 일이 마무리가 되지 않은지라 오늘(일요일)도 일하러 나갔다.

주말에 일하는 것도 즐거움으로 느끼니 이 또한 나쁘지가 않다.
머 이 정도면 괜찮은 삶 아니겠는가?

그리고 집에가서 늘어지게 자보고
아무 생각 없이 멍하고 있다가
깊은 사색에도 잠겨보니 그래도 이 정도면 살만한 인생이라는 생각이 든다.

나의 삶이 이리 순탄한 게 감사한다.
롤러코스터 같은 인생도 좋았지만,
이렇게 저 하늘의 구름처럼 둥실둥실 사는 것도 참 괜찮은 삶이다.

그리고 이 인생에 다시 감사한다. 
좋은게 좋은 것 아니겠는가? 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좋네효~

Posted 2011.09.09 23:55
ㅇㅇ 그렇네효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 PREV : 1 : 2 : 3 : 4 : ··· : 23 : NEXT »

티스토리 툴바